경북신문
 
 
 

 

    홈 / 지역소식 / 문경

subject 문경서 `공공근로 배제됐다' 女공무원 폭행

문경경찰서는 21일 공공근로사업에 배제됐다는 이유로 동사무소에 근무하던 여성 공무원을 무차별 폭행한 혐의로 김모(45) 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김 씨는 이날 낮 12시10분께 문경시 점촌2동사무소에 들어가 혼자 사무실에서 근무하던 공무원 이모(35.여) 씨의 얼굴 등을 주먹으로 무차별 폭행해 전치 3주의 상해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김 씨는 경찰 조사에서 동사무소의 공공근로사업에 배제된 데 불만을 토로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이 씨는 점심 시간인 관계로 홀로 사무실을 지키고 있었으며, 공공근로사업 업무와 무관한 것으로 알려졌다.

list       

prev 문경오미자 레디엠, 프리미엄브랜드 대상 수상 kbnews
next 문경토끼비리 문화재보수사업 kbnews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kimamore.com

회사소개  |  지역소식  |  시사  |  인물탐방  |  문화  |  공지사항  |  게시판  | 사이트맵

주소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2가 157 사조빌딩 223호
경북신문사 대표전화 :02-365-0743-5 | FAX 02-363-9990 | E-mail : eds@kbnews.net
Copyright ⓒ 2006 경북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등록 서울 다 06253 (2004.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