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신문
 
 
 

 

    홈 / 지역소식 / 상주

subject (주)올품, 제1회 경북고용대상기업 우수상 수상

최근 1년 165명 채용, 시설 증축 고용창출 예상

  상주시 초산동에 위치한 (주)올품이 21일 오후 경북도청 강당에서 ‘제1회 경북고용대상기업’ 시상식에서 우수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번 경북고용대상은 경상북도에서 주관하며 도내에 있는 기업과 대학(교)를 대상으로 지역 청년을 많이 채용한 기업과 취업을 많이 시킨 대학교를 선발, 시상하는 제도로 전국에서 처음으로 제정, 실시됐다.

  (주)올품은 닭고기 가공업체로 2001년 8월 21일 설립할 당시 상호는 (주)하림씨엔에프였는데 지난해 이름을 바꾸었다. 이 회사는 연간 914억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으며 현재 536명이 일을 하고 있다.

  최근 1년간 정규직원 165명을 채용하고 정년을 55세에서 60세로 연장했다. 물류향상 등 70개 과정 140명에게 직무교육을 실시하고, 근로자 자녀 학자금과 경조사 등에 2억2천만원(320명)을 지원해 근로자 복리후생에도 앞장선 공을 인정받아 수상하게 된 것이다.

  또, 미래의 주인공인 학생들에게 견학과 교육 등 현장경험을 익히게 하고 방학기간동안 인턴사원 근무제를 통해 졸업 후 회사에 취업할 수 있는 기회를 주는 등 상주대, 실업계 고교와의 협력체계 구축과 함께 지역인재 육성에도 힘쓰고 있다. 마을경로당 유류대 지원(1,000여명 수혜)과 10여 차례의 사회봉사활동 실시 등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회사로도 평가를 받고 있다.

  한편 (주)올품 관계자에 따르면 “앞으로 올해 말까지 300억원을 투자해 기계장치, 냉동 창고 등 최신설비와 19,845㎡의 생산시설을 확충하면 300여명의 신규고용 창출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번 고용대상기업에 선정되면 각종 중소기업육성자금을 우대 지원받고 기술개발이나 해외시장 개척에도 우선해서 참여하게 된다.

2007. 5. 22

list       

prev 중국의 전통 4대 약제도시 의춘시장 일행 상주시 방문 kbnews
next 상주곶감을 2․3차 가공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kbnews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kimamore.com

회사소개  |  지역소식  |  시사  |  인물탐방  |  문화  |  공지사항  |  게시판  | 사이트맵

주소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2가 157 사조빌딩 223호
경북신문사 대표전화 :02-365-0743-5 | FAX 02-363-9990 | E-mail : eds@kbnews.net
Copyright ⓒ 2006 경북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등록 서울 다 06253 (2004.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