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신문
 
 
 

 

    홈 / 지역소식 / 경상북도

Category : 경상북도 (1002) : 봉화군 (0) : 영양군 (1) : 청송군 (1) : 청도군 (0) : 고령군 (0) : 울릉군 (3) : 독고 (0)
subject 상주ㆍ청송 슬로시티 지정된다

상주시와 청송군이 도내에서 처음으로 슬로시티로 지정된다.

상주시와 청송군은 6월 25일 폴란드 리즈바르크 바르민스키에서 열리는 국제슬로시티연맹 총회에서 슬로시티로 지정된다고 22일 밝혔다.

국제슬로시티연맹은 지난해 10월 상주 함창읍과 이안면, 청송군 파천면과 부동면을 슬로시티 후보지로 정해 현장 실사를 벌였고 최근 지정을 확정했다.

슬로시티는 자연환경과 전통이 보존되고, 지역민이 중심이 돼 자연과 조화를 이루며 지속 가능한 발전을 추구하는 지역을 가리킨다.

2010년 현재 20개국 135개 지역이 슬로시티로 지정돼 있고, 국내에서는 전남 신안, 완도, 장흥, 담양, 전남 하동, 충남 예산 등 6개 지역이 지정돼 있다.

상주시는 백두대간과 낙동강 생태축을 끼고 있는 청정생태도시로 농업도시이자 저탄소 녹색성장의 상징인 자전거도시로도 유명하다.

특히 한국을 대표하는 슬로푸드인 곶감과 전통을 이어온 명주의 산지로 알려졌다.

청송군은 주왕산을 중심으로 천혜의 자연자원과 전통문화가 살아 있는 곳으로 친환경농법으로 재배되는 사과 주산지로 각광받고 있다.

청송이란 지명도 불로장생의 신선세계, 인간답게 살기에 적합한 이상 세계를 뜻해 슬로시티 기본이념에 부합하는 최적지라고 청송군은 밝혔다.

상주시와 청송군은 슬로시티 지정을 계기로 전통산업과 지역 슬로푸드를 육성하고 전통문화와 장인을 보호ㆍ육성하는 데에 앞장설 계획이다.

성백영 상주시장은 "슬로시티 지정을 통해 세계인이 지역을 찾을 것으로 예상되며 지역 농특산물의 브랜드 가치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list       

prev 법원 "KEC노조 파업 업무방해 아니다" kbnews
next "4대강 사업으로 수위 낮아져 모내기 못해" kbnews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kimamore.com

회사소개  |  지역소식  |  시사  |  인물탐방  |  문화  |  공지사항  |  게시판  | 사이트맵

주소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2가 157 사조빌딩 223호
경북신문사 대표전화 :02-365-0743-5 | FAX 02-363-9990 | E-mail : eds@kbnews.net
Copyright ⓒ 2006 경북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등록 서울 다 06253 (2004.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