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신문
 
 
 

 

    홈 / 지역소식 / 경상북도

Category : 경상북도 (1002) : 봉화군 (0) : 영양군 (1) : 청송군 (1) : 청도군 (0) : 고령군 (0) : 울릉군 (3) : 독고 (0)
subject "4대강 사업으로 수위 낮아져 모내기 못해"

4대강 낙동강 사업구간에 있는 고령군 우곡면의 농민들이 수위가 낮아져 모내기를 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대구환경운동연합은 낙동강의 대규모 준설로 수위가 낮아지면서 고령군 우곡면 예곡리 양수장의 취수구가 물 위로 드러나 양수를 하지 못해 이 일대 농민들이 모내기를 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17일 밝혔다.

예곡리 양수장은 600-700여 농가가 농사를 짓고 있는 예곡리와 답곡리, 봉산리, 포리, 객기리 등 우곡면 지역 대부분의 들판에 농업용수를 공급한다.

모내기용 농업용수가 부족하자 수자원공사가 양수기를 동원해 응급조치로 물을 퍼올리고 있으나 평소의 3분의 1 수준이어서 모내기용으로 많이 부족한 형편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 때문에 상당수 농민들은 개인적으로 양수기를 설치해 모내기 준비를 하고 있다.

우곡면에서 9천여㎡의 논에 농사를 짓는 곽모(43)씨는 "물 부족으로 올해 모내기를 전혀 못했다"며 "시설작물 농사로 고령지역은 다른 곳보다 모내기 시기가 늦은 편인데 오는 25일까지 모내기를 하지 못하면 올해 벼농사는 포기해야 할 판"이라고 말했다.

list       

prev 상주ㆍ청송 슬로시티 지정된다 kbnews
next '독도 첫 주민' 고 최종덕씨 노래 나왔다 kbnews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kimamore.com

회사소개  |  지역소식  |  시사  |  인물탐방  |  문화  |  공지사항  |  게시판  | 사이트맵

주소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2가 157 사조빌딩 223호
경북신문사 대표전화 :02-365-0743-5 | FAX 02-363-9990 | E-mail : eds@kbnews.net
Copyright ⓒ 2006 경북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등록 서울 다 06253 (2004.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