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신문
 

 

 
 

 

    홈 / 시사 / 칼럼

subject 새마을운동재조명(34) 21C 새마을운동 활성화 전략(2)

일은 사람이 하는 것이 때문에 조직을 살리는 것이 중요하다

새마을운동 활성화의 관건은 새마을 현장의 활성화로 현장 활성화를 위한 4대 착안점을 제시한바 있으나 그에 못지않게 중요한 것이 조직 활성화다. 새마을운동은 사람(조직), 일(사업), 돈(재정)이 삼위일체가 되어야 하나 그 중에 가장 으뜸은 조직 즉 사람이다. 운동은 사람이 하기 때문이다. 새마을운동을 성공으로 이끌었던 것은 새마을지도자의 선각자적인 사명감과 헌신 봉사였다. 조직과 관련하여 두 가지를 제안해본다.

새마을운동 활성화의 다섯 번째 과제는 읍면동 별로 추진조직을 일원화하여 새마을 봉사회를 결성하는 것이다. 마을 단위 조직체계는 현행대로 유지하되 시대와 생활 여건변화에 따라 남녀 별, 직능 별 조직을 통합하여 읍면동 단위의 네트웍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 조직 명칭에서도 ‘새마을 지도자회’보다 ‘새마을 봉사회’라는 명칭으로 주민 친화적인 이미지를 부각시킨다.

여섯번째, 시군구 단위로 주민생활의 편의 제공을 위한 새마을 민생봉사단을 운영한다. 시군구는 기동력있는 봉사단 운영으로 관내 새마을운동의 구심(센타) 역할과 함께 실질적인 대주민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새마을운동 재활성화의 붐을 조성토록 한다. 기동봉사단은 100명 내외로 구성하여 윤번활동을 통해 상시 봉사체제를 갖춘다. 주요사업은 관내의 특성을 살리되 가전제품 수리, 일손 돕기, 이미용 봉사, 노인 봉사, 폐품 수거, 주민신고 민원처리 등 다양하고도 피부에 와 닿는 대민 봉사활동을 수행토록 한다.

이처럼 여섯 가지의 현장 활성화 과제와 함께 중앙정부 차원의 정책적 조치들이 이루어져야 새마을운동은 다시 활성화 될 수 있을 것이다. 우선 국립 ‘새마을운동 발전연구소’ 설립이 요청된다. 새마을운동의 이론체계 정립과 사례발굴, 해외 새마을운동의 전파모형개발 등 새마을운동에 대한 전문연구기관이 필요하다. 37년간의 방대한 실적과 주요 노하우에 대한 심층적인 연구와 한국적 지역공동체 운동의 추진 전략을 수립하는 싱크탱크 기능과 함께 새마을운동 국제화의 전진 기지로도 활용될 수 있을 것이다.


  

정책과제의 두 번째는 자치단체별 새마을운동 전담부서의 설치이다. 이상적인 새마을운동은 자치단체와 주민들의 민관 파트너십형이다. 21세기형 새마을운동도 주민이 주도하되 관이 지원하고 협력하는 틀을 유지해야 성공할 수 있다는 것이 새마을 운동의 경험이요 교훈이다. 지역개발운동에서 행정의 역할은 거의 절대적이다. 지역 새마을운동의 방향과 전략을 수립하고 행재정적, 기술적인 지원방안을 효과적으로 수행하기 위해서는 전담부서가 반드시 존치되어야 한다. 현재도 경북이나 충남에서 새마을운동의 열기가 잔존하는 것은 새마을운동의 이름으로 행정부서가 건재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하겠다.

세번째의 정책 과제는 시도단위로 대학 내에 최소한 1개소의 국제 새마을학과를 개설하는 것이다. 지역 사회개발 전문학과로서 한국 새마을운동의 경험과 성과를 이론화하여 학습하고 21세기형 지역 진흥을 위한 관련학문을 이수토록 하여 지역개발 전문가 또는 지방 행정가로 양성하는 것이다. 또한 이론과 실습을 병행하여 새마을운동의 해외보급 전문가로 훈련시켜 ODA(해외공적개발원조)와 접목된 새마을운동의 국제 전문가로서 개발도상국에 파견하는 방안을 검토해볼 수 있을 것이다. 새마을운동은 한국을 대표할 수 있는 국가적 브랜드로 개발할 수 있는 충분한 지적 자산가치가 있다.

끝으로 새마을운동을 활성화하기 위한 정책과제중의 하나는 새마을 역사박물관과 함께 대규모 새마을운동 테마파크를 조성하는 일이다. 우리 국민들과 새마을운동을 경험하지 못한 자라나는 후세들을 위해 새마을운동의 역사적 의의를 되새기면서 새마을정신을 체감할 수 있는 훌륭한 교육장이 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외국인들에게는 새마을운동에 대한 체계적인 소개가 이루어질 수 있는 종합홍보시설이 되겠다. 이것은 시련과 고통을 딛고 일어선 자랑스런 한국인의 긍지의 표상이며 경이로운 한국 경제발전의 기념비적인 상징물이 될 수도 있을 것이다.

  이처럼 여섯가지의 현장과제와 네가지의 정책과제를 <다시 새마을운동>의 활성화전략으로 제시해 보았다. 특히 중앙정부차원에서 (1) 새마을연구소를 설립하고 (2) 행정 부서에 새마을 전담부서 설치와 (3) 대학내 국제 새마을학과의 개설로 새마을운동의 국내외 활성화를 위한 인프라를 구축하며 (4) 새마을 테마 공원를 건립하여 국제적 명소로 가꾸어 나갔으면 한다.


정갑진
새마을운동중앙연수원 부원장

No.35
2007.5.15

name   pass
list   reply    

prev 빵 대신 떡을 먹자 admin
next 숨어서 피는 꽃 admin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kimamore.com

회사소개  |  지역소식  |  시사  |  인물탐방  |  문화  |  공지사항  |  게시판  | 사이트맵

주소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2가 157 사조빌딩 223호
경북신문사 대표전화 :02-365-0743-5 | FAX 02-363-9990 | E-mail : eds@kbnews.net
Copyright ⓒ 2006 경북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등록 서울 다 06253 (2004.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