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신문
 
 
 

 

    홈 / 지역소식 / 울진

subject 울진군, 신규원전 유치 찬성 ‘92.9%’

울진군(군수 임광원)은 한국수력원자력㈜에서 추진중인 신규원전 건설부지 유치신청 공모에 따라 주민의견 수렴 후 유치신청 여부를 결정하기 위해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신규원전 유치 찬성’이라는 의견이 92.9%로 압도적 우위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여론 조사는 전화 면접조사로 지난 21일부터 4일 간 지역주민 1000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다.

여론조사결과 현재 한수원에 신규원전건설부지 유치 신청을 한 지자체인 강원도 삼척시와 경북 영덕군 대비 울진군의 상대적인 경쟁력을 묻는 질문에 전체 시민의 83.9%가 타시군보다 경쟁력이 높다고 응답했다.

울진군의 신규원전건설부지 유치 신청에 대해서는 찬성 92.9%, 반대7.1%로 나타났다.

신규부지를 유치할 경우 어느 지역이 가장 적합하다고 생각하느냐의 질문에는 근남면 산포리 일원이라는 응답이 32.5%, 평해읍 직산리 일원이 16.7%, 군내 어느 지역이라도 상관없다가 50.8%로 집계됐다.

이번 여론조사는 전문 여론 조사기관인 ‘리서치 한국’에 의뢰해 군내 만 20세 이상 성인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전화 면접 방식으로 조사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으로 ±3.07%p 이다.

군은 여론조사 결과 지역 주민들이 압도적으로 유치에 찬성함에 따라 조만간 군 의회에 ‘유치 동의안’을 제출할 예정이다.

또 신규원전 유치를 위해 포럼 개최 등 활발한 유치활동을 전개함은 물론 경북도 원자력 클러스터 조성 기본계획에 확정된 제2원자력연구원(9조원), 스마트원자로 실증플랜트(7000억원), 원자력 수소실증단지(2조3000억원), 마이스터고교 등 12조원 규모의 사업 유치를 위해 세부추진계획을 수립 시행할 방침이다.

list       

prev 울진원전 안전 '이상없다'..주민 홍보 총력 kbnews
next 동해안 7번국도 확장공사 22년만에 완공 kbnews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kimamore.com

회사소개  |  지역소식  |  시사  |  인물탐방  |  문화  |  공지사항  |  게시판  | 사이트맵

주소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2가 157 사조빌딩 223호
경북신문사 대표전화 :02-365-0743-5 | FAX 02-363-9990 | E-mail : eds@kbnews.net
Copyright ⓒ 2006 경북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등록 서울 다 06253 (2004.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