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신문
 
 
 

 

    홈 / 지역소식 / 칠곡

subject 영남권 내륙물류기지 5년만에 준공

영남권의 거점 물류시설 역할을 할 영남권 내륙물류기지가 5년만에 완공된다.

경북도와 칠곡군은 11월 9일 오후 2시 칠곡군 지천면 연화리에서 영남권 내륙물류기지 준공식이 열려 본격 운영된다고 5일 밝혔다.

준공식에는 국토해양부 관계자와 김관용 경북지사, 장세호 칠곡군수 등 1천500여명이 참석한다.

2005년 착공된 영남권 내륙물류기지는 국비 1천68억원과 민자 1천557억원이 투입됐다.

45만6천㎡ 부지에 화물취급장 7동과 배송센터 3동, 야적장 6만6천㎡를 비롯해 내부진입 철도시설과 경부고속도로와 연결된 나들목을 갖추고 있다.

국토해양부는 이 물류기지가 연간 일반화물 357만t과 컨테이너화물 33만t을 처리할 수 있고, 뛰어난 교통여건을 갖추고 있으며, 포항 영일만신항이나 인접 공항과 가까워 영남권 물류의 거점이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현재 정보통운과 경동택배, 현대대경, 신세계E마트, 제일모직, 농협물류사 등 9개 업체가 입주했다.

국토해양부는 이 물류기지 준공으로 연간 981억원의 물류비가 절감되고 4천700억원의 생산유발 효과가 생기고 연간 3천600여명의 고용 창출 효과가 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또 화물의 대량 수송에 따른 교통 혼잡과 환경오염 방지에도 이바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장세호 칠곡군수는 "칠곡의 잠재력을 살려 영남권 내륙물류기지를 전국 최고의 물류거점으로 육성하고 일자리 창출이나 주민 소득증대와도 연계시킬 방침"이라고 말했다.

list   reply    

prev "뺑소니 미군차 잡았다가 피해만 봅니다" kbnews
next 전국 최고의 젖소 길러내는 32세 칠곡 청년 kbnews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kimamore.com

회사소개  |  지역소식  |  시사  |  인물탐방  |  문화  |  공지사항  |  게시판  | 사이트맵

주소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2가 157 사조빌딩 223호
경북신문사 대표전화 :02-365-0743-5 | FAX 02-363-9990 | E-mail : eds@kbnews.net
Copyright ⓒ 2006 경북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등록 서울 다 06253 (2004.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