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신문
 
 
 

 

    홈 / 지역소식 / 경산

subject 경일대, 윤예령 유영분장 대표 교수로 임용

경일대학교는 영화 '우담바라'의 여주인공 출신으로 한국 영화계 특수분장 분야의 선두주자인 윤예령(46.여) 유영분장 대표를 뷰티학부 전임교수로 임용키로 했다고 2월 18일 밝혔다.

이에 따라 윤 대표는 다음 달부터 경일대 뷰티학부에 개설하는 3학점짜리 '특수분장' 과목을 맡아 현장경험과 노하우를 학생들에게 전수할 예정이다.

중앙대 연극영화과를 졸업하고 1989년 영화 '우담바라', '구로아리랑'에서 주연을 맡은 바 있는 그는 연기 공부를 위해 미국으로 건너가 LA에 있는 세계적인 특수분장 스쿨인 '엘레강스 아카데미'에 진학해 특수분장 쪽으로 진로를 선회했다.

윤 대표는 에미상을 수상한 경력이 있는 길 모스코, 딕 스미스 등에게서 지도를 받고 귀국한 뒤 당시 한국 영화계에 불모지나 다름없던 특수분장 분야를 개척해 지금은 이 분야에서 국내 1인자로 부르고 있다.

윤 대표는 강제규 감독의 '쉬리'를 비롯해 '은행나무침대', '단적비연수', '자귀모' 등 특수분장이 들어가는 상당수의 국내 영화 제작에 참여했다.

list   reply    

prev 대구한의대 미화원노조, 본관 로비서 농성 kbnews
next 16년간 전재산 2억원 기부한 행상 할머니 kbnews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kimamore.com

회사소개  |  지역소식  |  시사  |  인물탐방  |  문화  |  공지사항  |  게시판  | 사이트맵

주소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2가 157 사조빌딩 223호
경북신문사 대표전화 :02-365-0743-5 | FAX 02-363-9990 | E-mail : eds@kbnews.net
Copyright ⓒ 2006 경북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등록 서울 다 06253 (2004.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