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신문
 
 
 

 

    홈 / 지역소식 / 영천

subject 영천 포도 수출 작년 2배..역대 최대

영천시는 지역 특산물인 포도의 올해 수출 물량이 작년의 2배로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고 8월26일 밝혔다.

영천 포도는 올해 미국 95t, 동남아 314t 등 총 409t이 수출길에 올라 작년 196t보다 2배 이상으로 늘었다.

수출가격은 ㎏당 캠밸이 2천700원, 거봉 5천원으로 총 18억원에 이른다.

시는 지역 포도의 미국 시장 진출을 위해 대미 포도수출단지를 조성해 2005년 80t을 미국으로 처음 수출했으며 올해는 수출단지 전역에 병충해 방제를 위해 재배기간 봉지씌우기를 하고 식물검역소의 4차례 수출포장지 검사 등 미국 검역요건을 모두 충족했다.

시는 지역 포도의 뛰어난 당도와 약간의 신맛이 외국인의 입맛에 맞아 미국 등 해외시장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영천은 포도 재배면적 2천198㏊에서 연간 3만7천여t의 포도를 생산해 전국 포도생산의 11%를 차지하고 있다.

list       

prev 영천 섬유업체 '무독성 옻' 개발 kbnews
next '희망근로 불만' 40대, 동사무소서 공무원 찔러 kbnews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kimamore.com

회사소개  |  지역소식  |  시사  |  인물탐방  |  문화  |  공지사항  |  게시판  | 사이트맵

주소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2가 157 사조빌딩 223호
경북신문사 대표전화 :02-365-0743-5 | FAX 02-363-9990 | E-mail : eds@kbnews.net
Copyright ⓒ 2006 경북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등록 서울 다 06253 (2004.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