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신문
 
 
 

 

    홈 / 지역소식 / 영천

subject '희망근로 불만' 40대, 동사무소서 공무원 찔러

7월29일 오전 8시50분께 영천시 모 동사무소에서 희망근로자 정모(44)씨가 공무원 이모(48)씨를 흉기로 찔러 상처를 입혔다.

정씨는 이날 희망근로 여건과 관련해 이씨와 말다툼을 하다가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알려졌다.

이씨는 옆구리를 1차례 찔려 입원 치료를 받고 있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고 동사무소 측은 밝혔다.

list       

prev 영천 포도 수출 작년 2배..역대 최대 kbnews
next 소방관이 만든 블로거 '공자서당' 화제 kbnews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kimamore.com

회사소개  |  지역소식  |  시사  |  인물탐방  |  문화  |  공지사항  |  게시판  | 사이트맵

주소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2가 157 사조빌딩 223호
경북신문사 대표전화 :02-365-0743-5 | FAX 02-363-9990 | E-mail : eds@kbnews.net
Copyright ⓒ 2006 경북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등록 서울 다 06253 (2004.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