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신문
 
 
 

 

    홈 / 지역소식 / 영주

subject 삼판서고택 중건식 개최

영주시는 10월17일 오전 11시 30분 가흥동 구학공원 내 삼판서 고택 옛 터에서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중건식을 개최했다.

이번에 중건된 삼판서 고택은 1961년 홍수로 유실된 것을 1997년부터 2008년까지 총 사업비 15억원을 투입하여 본체 155㎡의 입구(口)자형 와가형태의 옛 모습 그대로 복원하였다.

삼판서 고택은 고려말 형부상서 정운경, 고려말 공조전서 황유정(정운경의 사위), 조선초 이조판서 김담(황유정의 외손자) 3명의 판서를 배출한 대표적 선비가로 조선 개국공신인 삼봉 정도전 선생이 태어나고 유년시절을 보내는 등 역사․문화적 가치를 지니고 있다.

영주시에서는 이번 삼판서 고택의 중건으로 유실된 중요한 문화재를 복원함과 동시에 영주의 선비정신을 나타내는 또 하나의 명소가 되길 기대하고 있다.

list       

prev 『꼬마 선비촌』운영 kbnews
next 영주시 2008 글로벌 녹색경영 “대상” 수상 kbnews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kimamore.com

회사소개  |  지역소식  |  시사  |  인물탐방  |  문화  |  공지사항  |  게시판  | 사이트맵

주소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2가 157 사조빌딩 223호
경북신문사 대표전화 :02-365-0743-5 | FAX 02-363-9990 | E-mail : eds@kbnews.net
Copyright ⓒ 2006 경북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등록 서울 다 06253 (2004.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