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신문
 
 
 

 

    홈 / 지역소식 / 경주

subject 백상승 경주시장 뇌물수수 등의 혐의로 불구속 입건

경북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3월16일 백상승 경주시장 등 9명을 뇌물수수와 배임, 뇌물공여, 부동산실권리자명의등기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백 시장은 2002년 2월부터 2003년 5월까지 A씨(47) 등 기획부동산업자 6명으로부터 수차례에 걸쳐 원금 변제기간을 정하지 않고 이자 약정 및 차용증도 없는 상태로 14억5000만 원을 빌린 뒤 6억여 원의 원금과 대출이자를 갚지 않는 방법으로 뇌물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결과 백 시장은 2003년부터 2009년까지 시 예산 7억 원으로 부동산업자들의 땅에 진입도로를 내주고 관계공무원에게 등록전환 및 토지분할 등 개발 허가까지 해 준 것으로 드러났다.

업자들은 타인명의로 싸게 산 땅을 속칭 '땅쪼개팔기' 수법으로 비싸게 팔아 수억 원에서 60억 원 상당의 시세차익을 얻은 것으로 밝혀졌다.

백 시장은 "단순히 돈을 빌린 채무채권관계로 돈을 갚지 못한 상태일 뿐"이라고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선거를 앞두고 있고 금전관계와 관련 일부 법리해석상 다툼의 여지가 있어 검찰 혐의를 거쳐 불구속 수사하기로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name   pass
list   reply    

prev 형산강에 기름 유출 kbnews
next 금속노조경주지부 압수수색 kbnews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kimamore.com

회사소개  |  지역소식  |  시사  |  인물탐방  |  문화  |  공지사항  |  게시판  | 사이트맵

주소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2가 157 사조빌딩 223호
경북신문사 대표전화 :02-365-0743-5 | FAX 02-363-9990 | E-mail : eds@kbnews.net
Copyright ⓒ 2006 경북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등록 서울 다 06253 (2004.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