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신문
 

 

 
 

 

    홈 / 시사 / 심층분석

subject 12월 4주 분양…서울 2곳 총 322가구 분양

반포리체, 반포밸리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지 관심집중

12월 넷째 주에는 비수기인데도 불구하고 알짜물량을 만나볼 수 있다. 서울 서초구에서 오피스텔과 재건축물량이 공급되기 때문이다. 두 곳 모두 역세권에 속해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한데다 편의시설 이용도 우수해 분양성적이 기대된다.

부동산뱅크(www.neonet.co.kr)에 따르면 금주에는 서울 서초구에서 오피스텔 276실과 일반분양 46가구 등 총 322가구를 분양한다. 당첨자발표 2곳, 당첨자계약 11곳이 계획돼 있다.

청약접수

<20일>

효성은 서울 서초구 서초동 강남역 인근에 효성인텔리안오피스텔을 분양한다. 지상 1~2층은 근린생활시설, 지상3층부터 지상 16층까지는 오피스텔로 전용 23~66㎡ 총 276실을 공급한다. 지하철2호선 강남역, 3호선 양재역이 도보 10~15분 거리에 위치해 있어 대중교통이용이 쉽다. 강남일대 대기업 등 업무지구가 집중돼 있어 안정적인 임대수요도 보장될 것으로 보인다. 분양가는 3.3㎡당 평균 1,500~1,600만 원대로 책정됐다.

<22일>

삼성물산과 대림산업은 서울 서초구 반포동 삼호가든1,2차를 재건축한 반포리체의 일반분양을 시작한다. 규모는 지상 35층 9개 동 전용 ▲ 59㎡(405가구) ▲ 84㎡(450가구) ▲ 106㎡(192가구) ▲ 172㎡(72가구) 등 총 1,119가구로 구성됐다. 이 중 전용 59㎡ 46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지하철9호선 사평역이 단지 입구 쪽에 위치한 초역세권 단지인데다 올림픽대로, 경부고속도로 반포IC 진입이 쉬워 광역교통망도 훌륭하다. 서원초 원촌중 반포고 등 명문학군에 속하고 주변에 학원가가 밀집해 있어 교육환경이 우수하다. 신세계백화점 고속터미널 뉴코아아울렛 강남성모병원 등의 편의시설 이용도 쉽다. 분양가는 3.3㎡당 2,600~2,900만 원선에 책정됐으며, 후분양단지로 입주는 내년 6월 예정이다.

list       

prev 12월 5주 분양…전국 단한곳 54가구 분양 kbnews
next 1층 점포 ‘Down’, 지층 점포 ‘UP’…점포라인, 최근 점포임대현황 분석 kbnews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kimamore.com

회사소개  |  지역소식  |  시사  |  인물탐방  |  문화  |  공지사항  |  게시판  | 사이트맵

주소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2가 157 사조빌딩 223호
경북신문사 대표전화 :02-365-0743-5 | FAX 02-363-9990 | E-mail : eds@kbnews.net
Copyright ⓒ 2006 경북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등록 서울 다 06253 (2004.2.28)